(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남 창원시는 4일 용지호수공원 내 보트형 레저시설인 무빙보트 이용객이 5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무빙보트는 지난해 9월 6일부터 운영을 시작해 299일 만에 5만 명을 넘겼다. 개장 열흘 만에 이용객 5천 명을 넘어서는 등 꾸준히 탑승객이 몰렸다. 창원시는 5만 명 돌파를 기념해 이날 보훈 가족 30명에게 무료승선 기회를 제공했다. 무빙보트는 둥근 형태로 최대 8명까지 탈 수 있는 보트형 레저시설이다.

당시 임금인 인조와 신료인 집권층도 수난을 당하기는 했다. 인조는 남한산성으로 피신했다가 삼전도(현 서울시 송파구 삼전동)로 나와 청나라 태종에게 ‘삼배구고두례’를 했다. 영천출장샵 세 번 절하고 아홉 번 머리를 조아리는 의식이다. 인조의 이마에서 피가 흘렀고, 신료들은 울었다. 그러나 그뿐이었다. 그들은 백성들의 생명을 지키지 못했다. 그러고서도 계속 정권을 잡았다.

마이바흐 S600 포천출장샵 풀만 가드는 6인승 방탄 리무진 모델로 나오는 양산 차량이다. 마이바흐는 벤츠가 생산하는 차량 중 최상급 모델에 붙는 브랜드다. 방탄 기능이 기본으로 탑재돼 차량 바로 밑에서 15㎏의 TNT가 터지거나 총에 맞아도 견딜 수 있도록 설계됐다. 방화 기능도 뛰어나 바로 옆에서 화염방사기를 쏴도 견뎌내며, 펑크가 나도 주행이 가능한 ‘런플랫 타이어’를 장착해 타이어가 터져도 시속 밀양출장샵 80㎞로 100㎞까지 달릴 수 있다. 무게가 5t에 가격은 8억∼10억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 이강덕 경북 포항시장은 11일부터 15일까지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와 중국 지린성(吉林省) 투먼시(圖們市)를 방문한다. 방문 기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제주도출장샵 열리는 문경출장샵 ‘2018 동방경제포럼’에 참석하고 인천출장샵 투먼시와 교류의향서를 교환한다. 충주출장샵 (포항=연합뉴스)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