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제강점기 전국 3대 우시장…한

일제강점기 전국 3대 우시장…한우 갈비 구하기 쉬워화춘옥 갈비가 원조…삼부자 갈비 이후 동수원 시대 열어(수원=연합뉴스) 강영훈 기자 = 경기 수원은 갈비 요리의 본고장으로 불린다. 전국 다른 곳에도 지역의 이름을 붙인 갈빗집들이 존재하지만, ‘수원 갈비’의 명성에는 미치지 못한다.

◇ MDL 남쪽 지뢰지대 제거하는 데 200년 걸려 군 당국은 순천출장샵 비무장지대 군사분계선(MDL) 남측지역과 민간인 출입통제선(민통선) 북측 및 남측지역의 지뢰지대 넓이가 여의도 면적의 40배에 달하는 것으로 경산출장샵 추산한다. 전방사단의 10여 개 공병대대를 모두 투입해도 이 지역의 지뢰를 완전히 제거하는 데 적어도 200년가량 걸릴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과거 경의선 구간에 2개 제주도출장샵 공병대대를 투입해 85만㎡ 범위의 순천출장샵 지뢰를 제거하는 데 14개월이 소요됐다. 동해선 구간은 1개 공병대대를 투입해 13만㎡ 범위의 지뢰를 걷어내는 경상남도출장샵 데 6개월이 걸렸다. 경의·동해선 구간에서 제거한 지뢰 및 폭발물은 5천여 발로 상주출장샵 집계됐다. 당시 군은 두 구간의 지뢰제거를 위해 롤러 거제출장샵 방식의 리노(28억 원), 마인 브레커(17억5천만 원), MK-4(8억5천만 원) 등의 장비를 국외에서 구매했다.

과거의 프레임에 갇혀 예단하며 사물을 객관적으로 보지 못하는 함정에 우리가 빠질 수 있다. 민족의 운명이 달린 북핵 문제는 해결 가능성이 조금이라도 있다면 온갖 방법은 다 두드려 봐야 한다. ‘김정일 프레임’에 갇혀 북한을 제대로 보지 못하고 있지는 않은지, 검증은 해 봐야 하지 않겠느냐는 얘기다. (황재훈 논설위원) 송고.